포토

뮤직

예린 "여자친구 유주와 유닛 데뷔 소망? 기회 된다면 하고파"[화보]

  • 에디터 이우정
    • 기사

    입력 : 2023.08.21 09:45

    01/03

    예린이 비타민 미소를 발산했다.

    21일 매거진 앳스타일 측이 가수 겸 배우 예린과 함께한 화보를 공개했다.

    예린이 오는 23일 두 번째 미니 ‘Ready, Set, LOVE(레디, 셋, 러브)’로 돌아온다. 그는 솔로 컴백에 대한 소감에 대해 “제 앨범이라서 하는 말이 아니라, 세 곡 모두 타이틀곡으로 써도 될 만큼 정말 잘 나왔다. 1년 만의 컴백인지라 되게 설렌다”며 신보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.

    본업뿐만 아니라 예능, 연기 등 바쁜 활약을 이어가며 ‘대세 올라운더’라는 수식어를 얻고 있는 예린. 그는 얼마 전 공개된 웹드라마 ‘마녀상점 리오픈’에서 여주인공 역할을 맡으며 정식 배우 데뷔를 알렸다. 데뷔작부터 주인공 자리를 따낸 그는 자신의 연기에 대해 “연기를 안 배운 것치고는 엄청 못하지는 않았구나, 싶었다.  당시 감독님께서도 찍을 때마다 연기가 좋아진다고 해주셨다. 마지막회 찍을 땐 제 연기를 보면서 감탄을 해주시기도 했는데, 그때 진짜 뿌듯했다”고 밝혔다.

    예린은 그룹 여자친구에 대한 애정을 가득 드러내기도 했다. 그는 멤버들 없이 솔로 활동을 하고 있는 것에 대해 “확실히 혼자 모든 걸 해야하니 외롭다.부담감이 큰 거 같다. 무대에 섰을 때도 멤버들과 장난치거나 아이 컨택을 할 수가 없어서 허전할 때가 있다”며 멤버들에 대한 애틋한 그리움을 드러냈다.

    전속계약 종료 후 ‘여자친구 해체’라 기사가 난 것에 대해선 “계약 종료했을 당시 저희는 ‘해체’라는 표현을 쓰지 않았는데, 해체라고 말하는 기사들이 많이 났다. 저희는 해체라고 한 번도 생각한 적이 없다”고 선을 그었다. 이어 여자친구 컴백에 대해선 “언제가 될 거라고 확답을 드릴 수는 없지만, 꼭 다시 뭉칠 것”이라고 덧붙였다.

    여자친구 출신 멤버 은하, 신비, 엄지가 비비지로 재데뷔를 하며 활동을 펼치고 있는 가운데, ‘예주라인(예린+유주)’의 유닛 데뷔를 기다리는 팬들도 많은 상황. 이에 대해 예린은 “기회만 된다면 함께 활동을 해보고 싶다. 유주에게 의사를 물어보고 싶다”고 전했다.

    한편, 예린의 더 많은 화보와 인터뷰는 앳스타일 9월 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.

    • Copyrights ⓒ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