뉴스

뮤직

트와이스, 韓日 음반 누적 판매량 2천만장 돌파…글로벌 저력 증명

  • 에디터 하나영
    • 기사

    입력 : 2024.05.23 13:03

    사진: JYP엔터테인먼트 제공
    사진: JYP엔터테인먼트 제공

    트와이스가 한일 발매 음반 누적 판매량 2000만 장을 돌파했다.


    최근 트와이스는 한국과 일본에서 발매한 총 43장의 음반으로 누적 판매량 2001만 3182장을 달성했다. 2015년 10월 데뷔 미니 앨범 'THE STORY BIGINS'(더 스토리 비긴즈)부터 2024년 2월 선보인 미니 13집이자 최신작 'With YOU-th'(위드 유-스), 나연 솔로 미니 1집 'IM NAYEON'(아이엠 나연)과 지효 솔로 데뷔 앨범 'ZONE'(존)까지 국내에서 발매한 앨범이 써클차트 출고량 기준 누적 음반 판매량 1456만 5638장을 기록했다.


    또 2017년 6월 일본 데뷔 베스트 앨범 '#TWICE'(해시태그트와이스)부터 지난해 5월 발표한 싱글 10집 'Hare Hare'(하레 하레), 그룹 첫 유닛 미사모(MISAMO)의 데뷔 앨범 'Masterpiece'(마스터피스)에 이르는 일본 음반들이 워너 뮤직 재팬 집계 기준 총 544만 7544장의 누적 판매고를 올렸다. 이로써 트와이스는 한일 음반 총합 '2000만 장 돌파'라는 대기록을 세우며 글로벌 최정상 걸그룹의 위상을 다시 한번 빛냈다.


    데뷔 10년 차를 맞이한 트와이스는 전 세계 스타디움급 월드투어 활약을 비롯해 해외 주요 음원 및 음반 차트 등 여러 지표에서 무한한 성장세를 거듭하고 있다. 2024년 첫 컴백작 'With YOU-th'로 3월 9일 자(이하 현지시간) 미국 빌보드 메인 차트 '빌보드 200' 1위에 올라 커리어 하이를 경신했다. 5월 2일 기준 글로벌 음원 스트리밍 플랫폼 스포티파이에서는 트와이스 채널 누적 팔로워 수 2000만 명 돌파, 스포티파이에 등록된 트와이스의 모든 음원이 전 세계 누적 스트리밍 총합 100억 회를 넘어서며 막강한 저력을 과시했다.


    이들은 오는 7월 다섯 번째 월드투어 'TWICE 5TH WORLD TOUR 'READY TO BE''('레디 투 비') 일환 일본 스타디움 공연을 펼치고 활약세를 넓힌다. 7월 13일~14일 오사카 얀마 스타디움 나가이, 20일~21일 도쿄 아지노모토 스타디움에서 단독 공연을 갖고 27일~28일 해외 여성 아티스트 사상 최초로 가나가와 닛산 스타디움에 입성한다.


    여기에 나연이 6월 14일 두 번째 솔로 앨범 'NA'(나)와 타이틀곡 'ABCD'(에이비씨디)로 컴백하고, 이어 7월 17일에는 트와이스의 일본 새 정규 앨범 'DIVE'(다이브)가 발매돼 국내외 팬심을 한층 달굴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.

    최신 이슈기사

    • Copyrights ⓒ 픽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